강북연극협회 창립 9주년 기념 구민과 함께하는 ‘연극공연 동네축제’ 개최하기로 > 문화/교육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로그인

아이디 비밀번호

문화/교육

강북연극협회 창립 9주년 기념 구민과 함께하는 ‘연극공연 동네축제’ 개최하기로

연극, 음악, 마임 공연 등 다채롭게 진행…이틀간 모두…

7월 30일부터 31일까지 이틀간 강북문화예술회관 본관…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강북신문 호수 [제1377호] 작성일 22-07-27 조회 1,591회
  • 페이스북으로 공유
  • 트위터로  공유
  • 구글플러스로 공유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본문

강북구에 기반을 두고 활동하는 ‘강북연극협회’가 창립 9주년을 맞아 7월 30일부터 31일까지 이틀간 강북문화예술회관 본관 행복실(1층)에서 ‘연극공연 동네축제’를 개최한다.

 이 축제는 연극, 음악, 마임 공연 등 다채롭게 진행된다. 첫날인 30일에는 마임니스트로 정평이 난 현대철 배우의 마임 공연을 시작으로 장용철 배우와 ‘봄날’ 팀이 선사하는 음악 공연, 극단 마음같이의 단막극 ‘테러리스트’ 공연이 펼쳐진다.

 결혼 22주년을 맞아 난생처음 해외여행을 나서는 부부가 졸지에 테러리스트로 몰려 공항에 발이 묶이면서 벌어지는 소동을 코믹하게 그린 ‘테러리스트’는 지난 4월 대학로에서 공연돼 만원사례를 이루었다.

 둘째 날인 31일에는 ‘우리 동네’, ‘달밤’, ‘213호 주택’ 등 낭독공연 3편을 연이어 공연한다. ‘우리 동네’는 강북구민으로 구성된 시민연극단 ‘징검다리’의 공연으로, 가을에 예정된 제8회 서울시민연극제에 출전하기에 앞서 구민들에게 먼저 공개된다. 그리고 ‘달밤’과 ‘213호 주택’은 각각 소설가 이태준, 김광식의 작품을 극화한 것으로, 소설을 연극으로 만나는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다.

 이 축제는 이틀간 모두 오후 3시에 무료로 공연된다. 강북연극협회 송정바우 회장은 “연극공연 동네축제는 코로나19로 지친 일상에서 벗어나 우리 구민들이 조금이라도 즐거움을 누리는 축제가 되기를 간절히 소망하는 마음에서 개최했다”며 “이 축제를 통해 강북구의 생활 예술이 꽃피우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강북연극협회는 창립 이래 현재까지 우수한 창작극을 선보이며 국내외 각종 연극제에서 두각을 나타냈는데, 특히 2021년에는 ‘대한민국연극제 서울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하는 등 서울 강북구의 위상을 높이는 데 기여하고 있다.
<저작권자(c)서울강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주)서울강북신문 | 서울 다04302 | 1995.4. 21
(01161)서울특별시 강북구 도봉로34길 14, 2층
Copyright by @2000 서울강북신문 All rights reserved.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