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봉구의회 제8대 마지막 임시회 마무리 > 정치/의회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치/의회

도봉구의회 제8대 마지막 임시회 마무리 1일간 일정 열고 4년간 의회에 성원 보내준 구민에 감사인사 전해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강북신문 조회 596회 작성일 22-06-29 [제1373호]

본문

▲사진 도봉구의회는 24일 제316회 임시회를 하루 일정으로 개회했다.
도봉구의회(의장 박진식)는 6월 24일 오전 10시, 제316회 임시회를 하루 일정으로 개회했다.

 제8대 의회의 마지막 임시회인 이번 임시회에서는 박진식 의장의 개회사와 함께 고금숙 · 김기순 의원이 5분 자유발언을 통해 4년간 의회에 아낌없는 성원을 보내준 구민에 대한 감사인사를 전했다.

 박진식 의장은 개회사에서 “제8대 도봉구의회 의원 모두가 그동안 코로나19 확산과 경기침체,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등으로 힘든 여건 속에서 구민의 대변자로서 지역발전과 구민의 편안하고 안전한 삶을 위하여 의정활동에 최선을 다해왔다”고 소회를 밝혔다.

 이어, “새로이 출범하는 제9대 도봉구의회에 거는 기대가 큰 만큼 구민에게 희망과 비전을 제시하고 구의회가 더욱 활기차고 내실있게 운영됨으로써 도봉구가 보다 더 큰 발전이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하며, “제8대 도봉구의회에 보내주신 구민 여러분의 따뜻한 성원과 깊은 관심에 감사드린다”고 인사를 전했다.

 고금숙 의원은 5분 자유발언을 통해 “4년 동안 짧지만 보람찬 의정활동을 마무리하게 됐다. 제9대 의회에서는 민생현안에 대해 의원 모두가 서로 소통하고 협력함으로써 지역주민들로부터 신뢰받고 칭찬받는 그 날이 오도록 노력해주실 것을 당부드리며 구민의 한 사람으로서 늘 애정 어린 관심을 가지고 도봉구 발전을 위해 애쓰시는 분들을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어진 5분 자유발언에서 김기순 의원은 지난 4년간 의정활동을 되돌아보며, “벌써 4년이 전광석화처럼 지나갔다. 지역을 위해 앞으로 더 해야 할 일도 산재해 있으나 못다한 아쉬움이 많다. 구의원으로 재직할 때와 똑같은 마음가짐으로 한결같이 도봉구민을 위해 봉사할 것이며 사랑하고 헌신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임시회를 끝으로 2018년 7월 출범한 제8대 도봉구의회는 모든 공식 의사일정을 종료했으며, 오는 7월 7일 제317회 임시회에서 제9대 의장·부의장 선출을 시작으로 새로운 제9대 도봉구의회의 의정활동이 이어질 예정이다.
<저작권자(c)서울강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페이스북으로 공유
  • 트위터로  공유
  • 구글플러스로 공유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MAIN NEWSLINE

(주)서울강북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04302 | 등록일자 : 1995.4. 21 | 제호 : 서울강북신문 | 발행·편집인: 장승일 |
(01161)서울특별시 강북구 도봉로34길 14, 2층 |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승일 | TEL: 02)987-8076 | FAX:02)987-8079
대표메일 : igangbuk@hanmail.net 도봉구 담당메일 : gbnews@hanmail.net
Copyright by @2000 서울강북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