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강북구의 희망찬 미래와 행복 위해 힘차게 나아가겠다” > 공지/축사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공지/축사


[신년사]“강북구의 희망찬 미래와 행복 위해 힘차게 나아가겠다” ■박겸수 강북구청장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강북신문 조회 277회 작성일 22-01-04 [제1348호]

본문

▲사진 박겸수 강북구청장
새로운 희망을 품은 2022년 임인년(壬寅年) 새해가 밝았습니다.

 구민 여러분의 가정에 건강과 행복이 가득하시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존경하는 강북구민 여러분!
 그 어느 때보다 모두가 힘들었던 지난해, 구민 여러분께서는 어려운 여건과 불편한 일상 속에서도 아낌없는 성원과 신뢰를 보내주셨습니다. 덕분에 우리 구는 서울 동북부의 중심도시, 역사문화관광의 도시라는 비전을 향한 꾸준한 발걸음을 이어갈 수 있었습니다. 구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 말씀을 드립니다.

 영국의 한 시인은 ‘겨울이 오면 봄이 멀지 않으리.’라고 했습니다. 시련 뒤에는 희망이 있기 마련입니다. 새해는 긴 터널과 같았던 코로나를 극복하고 파릇한 봄날처럼 소중한 일상을 회복하기를 기대합니다.

 강북구는 이를 위해 구민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에 두고 지속가능한 방역 관리 및 의료대응 체계를 구축하는 한편 코로나로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더불어 강인함의 상징인 호랑이처럼 강북구의 희망찬 미래와 주민 행복을 위해 힘차게 나아가겠습니다. 구민 여러분의 따뜻한 격려와 관심을 부탁드립니다.

 사랑하는 강북구민 여러분!
 앞으로도 강북구는 언제나 낮은 자세로 구민을 섬기며 ‘구민이 주인되는 행정’을 펼치겠습니다. 어렵고 힘들 때 구민 여러분이 믿고 의지할 수 있는 강북구가 될 것을 다시 한번 약속드립니다. 임인년 새해, 누구나 희망을 나누는 따뜻하고 밝은 한해가 되기를 기원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저작권자(c)서울강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페이스북으로 공유
  • 트위터로  공유
  • 구글플러스로 공유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MAIN NEWSLINE

(주)서울강북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04302 | 등록일자 : 1995.4. 21 | 제호 : 서울강북신문 | 발행·편집인: 장승일 |
(01161)서울특별시 강북구 도봉로34길 14, 2층 |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승일 | TEL: 02)987-8076 | FAX:02)987-8079
대표메일 : igangbuk@hanmail.net 도봉구 담당메일 : gbnews@hanmail.net
Copyright by @2000 서울강북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