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용진 의원, 지방선거 승리 당원 보고대회 개최 > 인물/동정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로그인

아이디 비밀번호

인물/동정

박용진 의원, 지방선거 승리 당원 보고대회 개최

박용진 의원, “당원과 주민들을 믿었기에 지금의 결과 …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강북신문 호수 [제1372호] 작성일 22-06-21 조회 973회
  • 페이스북으로 공유
  • 트위터로  공유
  • 구글플러스로 공유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본문

▲15일 열린 ‘강북을 지방선거 승리 당원보고대회’에서 당선인들이 당원 및 지지자들 앞에서 함께 인사를 하고 있다.
박용진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강북을)은 지난 6월15일 ‘강북을 지방선거 승리 당원보고대회’를 열어 당원 및 지지자들과 함께 강북구의 변화와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자리에는 이용균·박수빈 시의원 당선자, 최치효·허광행·심재억·최인준·곽인혜 구의원 당선자들과 지역 대의원, 열성 당원 및 선거운동을 함께 했던 각 캠프 선대위원과 선거사무원들이 함께 참여했다.

 박용진 의원은 “오늘에 이르러 민주당에게 과거의 ‘텃밭’ 개념은 무의미해졌다. 그럼에도 우린 승리했다.”면서 “당이 정한 청년공천 30% 원칙을 우리 지역에 대전략으로써 관철하면서 솔직히 걱정도 많이 했지만, 당원들과 주민들을 끝까지 믿은 결과 오늘의 승리가 가능했다. 이 모든 결과가 선거 일선에서 치열하게 뛰신 선거사무원 동지들과 어려운 선거국면에서도 악전고투한 후보님들 덕분이다. 정말 감사하다.”고 밝혔다.

 이어 박용진 의원은 “이번 선거결과를 보고 정말 겸허해지고 무거운 책임감을 느꼈다.”면서, “강북이 무너지면 서울에서 민주당 전체가 무너진다는 생각, 여전히 민주당을 믿어주신 강북구민들에게 반드시 변화와 발전으로 보답해야 한다.”라고 각오를 다지며 “특히 이번에 당선되신 청년의원들이 민주당의 변화, 그리고 강북구의 변화와 발전에 적극적으로 앞장서주셔야 한다.”고 덧붙였다.

 청년당선인인 박수빈 시의원 당선자는 “강북주민의 확실한 내편이 되겠다 했었는데 오히려 당원과 주민분들이 제 편이 되어주셨다. 매일매일 해야할 일을 체크하며 하나씩 해결하고, 서울시의원으로서 강북구에 필요한 예산을 꼭 가져오겠다.”고 다짐했다.

 구의원 청년당선인인 최인준 당선자는 “주민들과 밀착하며 강북구 구석구석 살피고 열렬히 고민하고 실천하겠다.”고 당선 소감을 밝혔고, 또한 이번 당선으로 재선 구의원이 된 허광행 당선자는 “숙달된 재선의원으로서 여성친화도시 강북구, 노인을 위한 어르신일자리센터 건립 등 현안을 해결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박용진 의원은 7월 중 강북구에서의 더불어민주당의 지방선거 승리에 대한 감사와 앞으로의 각오를 담은 의정보고서를 배포하며 주민들을 직접 만나 민원을 청취할 예정이다.
<저작권자(c)서울강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주)서울강북신문 | 서울 다04302 | 1995.4. 21
(01161)서울특별시 강북구 도봉로34길 14, 2층
Copyright by @2000 서울강북신문 All rights reserved.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