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호 부위원장, ‘율현공원 시설 개선사업’ 삶의 질 향상에 기여 > 시의회소식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의회소식

김태호 부위원장, ‘율현공원 시설 개선사업’ 삶의 질 향상에 기여 강남구 세곡지구 율현공원 시설 개선사업에 약 100여억원 투입 예상 율현공원 시설 개선사업은 안전과 치유 모두 실현시킬 수 있는 사업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강북신문 조회 819회 작성일 20-10-11 08:16 [제1284호*]

본문

▲사진 율현공원 시설 개선사업 이후 예상 조감도.
문화체육관광위원회 김태호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강남4)은 강남구 세곡지구에 위치한 율현공원의 시설 개선사업에 약 100여억원이 투입 될 것으로 예상되고, 율현공원 시설 개선사업은 지역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것임을 확신했다.

 율현공원 시설 개선사업의 기본개념은 ‘숲의 건강함을 누리는 공원’, ‘문화로 풍성해지는 공원’, ‘사람과 함께 변모하는 공원’으로, 숲이 가지는 쾌적함과 건강함을 바탕으로 지역주민들의 일상을 풍요롭게 하는 생활문화 공간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함으로써 치유와 건강을 도모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김태호 부위원장에 따르면, 율현공원 시설 개선사업은 1, 2, 3단계 사업으로 진행되며 총액 100여억원이 투입될 것으로 예상된다. 1단계 사업은 율현공원 내 수목시설물 확충과 시설 개선 공사로 진행되며, 2단계 사업은 숲속도서관을 통한 책쉼터 조성과 장미원 수목 및 휴게시설 확충 등으로 진행되고, 3단계 사업은 저류지 운동 공간 및 생태학습장 개선사업과 스트리트가든 등으로 진행된다.

 1단계 사업은 수목량 확충 사업과 시설 개선 공사로 수목량 확충 사업은 약 5억 7천만원 정도의 예산이 투입되어 소나무, 왕벚나무 등 13종 523주를 6월에 확충 완료했다. 시설 개선 공사는 약 4억여원 정도의 예산이 투입될 예정이며 시설개선과 게이트, 포장, 휴게시설 설치 등의 사업이 올해 12월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2단계 사업은 책쉽터 조성공사와 장미원, 수목 및 휴게시설 확충, 근로자대기실 확충, 관람대 진입데크 교체 및 지연형 연못 개선 등의 사업으로 책쉼터 사업은 약 25여억원의 예산이 투입되어 2021년 10월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장미원, 수목 및 휴게시설 확충 등 사업은 약 26억 5천만원 정도의 예산이 투입되어 2021년 11월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책쉼터는 자연과 사람을 연결하고 모두에게 열린 장소를 표방하여 공공성을 보장하는 동시에, 공간을 여유 있게 활용하면서 포스트 코로나19 시대 작은도서관 모델의 기준을 지향한다.

 3단계 사업은 저류지 운동 공간 및 생태학습장 개선, 수목 확충, 스트리트가든 개선 사업으로 약 35여억원의 예산이 투입되어 2022년 11월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운동 공간은 배드민턴, 테니스, 인라인 스케이트 등 필드형 운동시설이 주를 이루게 될 예정이며, 생태학습장은 수변 관찰데크, 소규모 학습장, 식물섬 등이 도입될 예정이다. 그 외에도 자연형 연못 및 물놀이시설 설치, 과도한 포장면 축소와 더불어 휴게시설을 도입 등으로 숲속 휴게공간이 주민들에게 제공될 예정이다.
<저작권자(c)서울강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페이스북으로 공유
  • 트위터로  공유
  • 구글플러스로 공유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MAIN NEWSLINE

(주)서울강북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04302 | 등록일자 : 1995.4. 21 | 제호 : 서울강북신문 | 발행·편집인: 장승일 |
(01161)서울특별시 강북구 도봉로34길 14, 2층 |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승일 | TEL: 02)987-8076 | FAX:02)987-8079
대표메일 : igangbuk@hanmail.net 도봉구 담당메일 : gbnews@hanmail.net
Copyright by @2000 서울강북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