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기고]화재위험 3대 겨울용품 안전하게 사용하세요 > 칼럼/기고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칼럼/기고

[소방기고]화재위험 3대 겨울용품 안전하게 사용하세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강북신문 조회 570회 작성일 21-01-10 12:05 [제1297호]

본문

▲사진 이상일 도봉소방서장
겨울철에는 화재가 급증하고 화재피해 역시 많이 발생한다. 특히 전기히터, 전기장판, 화목보일러 등 난방용품으로 인한 화재가 많이 발생하기 때문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요즘은 코로나19로 인해 모임 등 바깥 외출이 자제 및 금지되고 있어 집 안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아지기도 하여 겨울용품 사용으로 인한 화재위험이 높아졌다 할 수 있다.

 전기히터, 전기장판, 화목보일러를 일컬어 <3대 겨울용품>이라고 하는데, 그 위험성 때문에 사용함에 있어서 안전수칙을 꼭 지켜야한다.

 전기히터는 안전인증(KC마크)을 받은 제품인지 확인하여 사용하여야 하고, 주위에 불이 붙을만한 물건은 사전에 제거한 후 충분한 공간을 확보하여 사용해야 한다. 특히, 커튼 등 불에 쉽게 탈 수 있는 물질이 없어야 안전하다.

 전기장판 역시 KC 마크가 있는 것으로 사용하고, 사용 시에 불이 잘 붙을 수 있는 재질이 아닌 얇은 이불을 깔고 사용하여야 한다. 전기장판은 특히 보관 시 주의를 해야하는데, 동그랗게 돌돌 말아서 보관하여야 안전하다. 접어서 보관하면 전열선이 접혀 끊어질 수 있고 이는 화재의 위험이 되기 때문이다.

 화목보일러는 가연물과 2m 이상 떨어진 장소에 보관하여야 하고, 인근에 반드시 소화기를 비치하여야 화재 시 초기 대응을 할 수 있다. 연료는 너무 많이 넣지 않고 연통 청소는 3개월에 한번씩 해줘야 한다. 보일러의 기계적인 결함도 화재 요인으로 작용할 수 있으니 관리함에 있어서 소홀히 해서는 안된다.

 마지막으로, 모든 전기용품은 사용 후 반드시 전원을 차단하여야 하고, 문어발식 콘센트 사용은 지양하는 등 기본적인 난방용품 사용수칙도 잘 지켜야 한다. 또한, 각 가정에 주택용 소방시설(소화기, 단독경보형감지기)을 설치하는 것도 화재피해를 줄일 수 있는 방법이다.

 ‘화재가 설마 나에게 일어나겠어?’라는 생각은 버리고 나의 생명과 재산, 더 나아가 이웃까지 지킬 수 있도록 조금 더 관심을 가지고 화재예방에 힘쓰는 겨울이 됐으면 하는 바람이다.

■이상일 도봉소방서장
<저작권자(c)서울강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페이스북으로 공유
  • 트위터로  공유
  • 구글플러스로 공유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MAIN NEWSLINE

(주)서울강북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04302 | 등록일자 : 1995.4. 21 | 제호 : 서울강북신문 | 발행·편집인: 장승일 |
(01161)서울특별시 강북구 도봉로34길 14, 2층 |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승일 | TEL: 02)987-8076 | FAX:02)987-8079
대표메일 : igangbuk@hanmail.net 도봉구 담당메일 : gbnews@hanmail.net
Copyright by @2000 서울강북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