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 가족의 든든한 동반자’…강북구, ‘장애인가족지원센터’ 개소 > 보건/복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보건/복지

‘장애인 가족의 든든한 동반자’…강북구, ‘장애인가족지원센터’ 개소 가족지원 프로그램, 부모 역량강화 교육, 통합 사례관리 제공 번동 자원봉사센터에 위치, 평일 오전 9시~오후 6시 운영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강북신문 조회 16회 작성일 21-02-21 09:16 [제1303호]

본문

▲사진 강북구 오현로에 위치한 ‘강북구 장애인가족지원센터’ 전경 모습.
강북구(구청장 박겸수)가 지난 2월19일 오전 11시 ‘강북구 장애인가족지원센터’의 문을 새로 활짝 열었다.

 ‘장애인가족지원센터’는 장애인 가족의 특성과 욕구에 맞춘 돌봄 서비스와 사업을 제공하는 곳이다. 지역사회의 다양한 자원을 연계해 장애인 가족이 겪는 사회적·심리적 어려움을 덜어주는 역할을 맡는다.

 센터는 돌봄 지원뿐 아니라 맞춤형 가족지원 사업과 역량강화 교육을 펼친다. 특히 여가문화 프로그램으로 가족 간 스트레스를 줄이고 이해의 폭을 넓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부모 교육과 함께 장애인 가족 간의 자조모임 활동을 돕는 데에도 힘쓸 계획이다.

 또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장애인 가정을 조기 발굴해 통합 사례관리를 지원한다. 장애인 자녀 양육정보 등 일반적인 상담을 연중 실시하고 추가로 상담 개입이 필요하면 전문기관에 의뢰하는 절차를 밟는다.

 이 시설은 오현로 199-9 자원봉사센터(3층) 건물에 위치해 있다. 내년 상반기에는 인근에 개소하는 장애인종합복지관으로 이전할 예정이다.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이용대상은 돌봄 부담이 있는 장애인의 부모, 비 장애 형제·자매다. 생활 속 도움이 필요한 만 6세~65세 미만 장애인은 일상 돌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장애인 가족이 입원, 병원치료, 직업 활동 등을 하게 되면 연간 최대 24시간까지 긴급 돌봄 서비스 사용이 가능하다. 이외에 장애인 학생을 위한 방학 돌봄도 신청할 수 있다.

 서비스 요금은 시간 당 1000원이며 국민기초수급자 등은 500원이다. 신청 희망자는 전화로 확인한 후 시설을 찾아가 상담해야 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센터의 누리집이나 전화(02-6238-8859)로 문의하면 된다.

 박겸수 강북구청장은 “이번 센터 조성은 장애인 돌봄을 가정에만 맡기는 게 아니라 지역사회와 연대해 보살핀다는 데 중요한 의미가 있다”며 “강북구 장애인가족지원센터가 장애인들과 그 가족들의 벗이자 동반자로 함께 커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c)서울강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페이스북으로 공유
  • 트위터로  공유
  • 구글플러스로 공유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MAIN NEWSLINE

(주)서울강북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04302 | 등록일자 : 1995.4. 21 | 제호 : 서울강북신문 | 발행·편집인: 장승일 |
(01161)서울특별시 강북구 도봉로34길 14, 2층 |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승일 | TEL: 02)987-8076 | FAX:02)987-8079
대표메일 : igangbuk@hanmail.net 도봉구 담당메일 : gbnews@hanmail.net
Copyright by @2000 서울강북신문 All rights reserved.